경남도의회 의장단, ‘도정 현안 논의 토론’에 ‘갑질’ 논란



지난 7월 말부터 경남지사 ‘궐석’으로 권한대행 체제로 운영되는 가운데, 경남도의회(의장 김하용)가 ‘도정 주요현안 논의 토론회’를 열기로 해 논란이다. 김하용 의장은 오는 27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 사이 경남도의회 의정회의실에서 토론회를 열기로 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김하용 의장과 1·2부의장, 6개 상임위원회…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