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공장·회사서 집단감염 계속… 사업체 2곳은 ‘임시 폐쇄’



김해, 양산의 음식점과 공장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집단으로 생겨난 데 이어, 창녕에서는 고등학교 학생들이 감염되는 등 경남에서 코로나19 대규모 발생이 이어지고 있다. 밀양과 양산에서는 공장·회사에서 확진자가 발생해 해당 사업장이 임시 폐쇄됐다. 이런 가운데 예방접종자 수도 증가하고 있어 전체 인구 절반 이…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