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아웅산 수치 “범죄 교사 혐의에 증인 신청 않겠다”



미얀마 정치지도자 아웅산 수치 국가고문(전)이 군부쿠데타 이후 여러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가운데, 변호인들이 “범죄 교사 혐의를 벗게 해줄 증인을 신청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는 현지 언론 <미얀마 나우>가 보도한 것이다. 미얀마 시민불복종항쟁(CDM)은 6일 한국미얀마연대, 경남이주민센터, 경남미얀마교…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