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학생 치마 속 불법촬영 30대 고교 교사 직위해제



30대 고등학교 교사가 휴대전화로 여학생 치마 속을 촬영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교육청은 신속 징계 절차에 들어가면서 피해자 보호에 나섰다. 창원서부경찰서는 A고등학교 B교사가 휴대전화로 여학생 치마 속을 촬영한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다고 7일 밝혔다. B교사는 교무실과 교실 등지에서 휴대전화기를 이용해 …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