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총 확진자 절반 가량 7월에 발생, “선제적 대응 4단계 격상”



“3일까지 창원시의 주간 하루 평균 확진자 수는 39명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기준에는 조금 못 미치지만, 확진자가 폭증함에 따라 이제는 선제적으로 단계를 격상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하였다.” 허성무 경남 창원시장이 4일 오후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을 발표하면서 이같이 설명했다. 창원에서는 3일 하루 전체 …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