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3.15의거 발원지 기념관’ 10월 개관 준비 한창



‘3·15의거 발원지 기념관’이 오는 10월 개관한다.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기념관 개관을 앞두고 마무리 준비작업을 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3·15의거 발원지 기념관은 마산합포구 민주화거리(명예도로명) 시작점에 위치한 옛 민주당사가 위치했던 자리다. 1977년 건립된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의 건축물을 현대적인 …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